2022 KLPGA 정규투어 시드순위전 결과, 정규투어 출전자격
본문 바로가기
FAVORITES/golf

2022 KLPGA 정규투어 시드순위전 결과, 정규투어 출전자격

by 보고톡톡 2021. 11. 24.
반응형

지난 11월 19일 막을 내린 2022 KLPGA 정규투어 시드전(무안 CC)을 통해 2022년 KLPGA 정규투어에 출전하게 될 선수들의 명단이 확정되었다.

KLPGA 정규투어 출전시드 확보 자격 요약

  • KLPGA 정규투어 프로선수는 매년 상금순위 60위에 들어야 다음 해 투어 시드가 자동으로 확보할 수 있다(우승자의 경우 성적에 관계없이 2년간 투어 시드가 유지됨).
  • 상금순위 60위에 미달한 선수는 다음해 투어 시드 확보하기 위해 지옥의 레이스로 불리는 시드전 경쟁에 참여해야 한다.
  • KLPGA 정규투어 시드전은 예선 2라운드, 본선 4라운드로 진행된다. 예선에는 정규투어 상금순위 하위권으로 시드 상실이 예정인 선수, 드림투어(2부 투어) 상금 20위 이내에 들지 못한 선수 등이 출전한다.
  • 드림투어에서 상금순위 20위 이내에 들면 다음해 정규투어 출전 카드를 획득할 수 있다. 다음은 2021년 드림투어 상금 순위 20위까지의 명단으로 내년 KLPGA 정규투어 대회에서 보게 될 선수들이다.

2021 KLPGA 드림투어 상금순위 1~20위는 내년 정규투어 시드 획득

 

 

정규투어 시드전 성적에 따른 출전 자격 확보

  • 시드전 본선에는 예선 통과자 및 정규투어 61~80위까지의 선수 20명이 출전한다. 참고로 2021년 시드전 본선에는 총 121명의 선수들이 출전했다.
  • 본선 4라운드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결과 상위권에 이름을 올려야 정규투어 출전 기회를 많이 확보할 수 있다. 즉 시드전에서 상위권에 오르더라도 모든 정규투어 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 시드전을 수석(1위)으로 통과한 선수는 다음해 거의 모든 정규투어 대회에 출전할 수 있다.
  • 시드순위 최소 20위에서 30위에 들어야 다음해 정규투어 거의 모든 대회에 출전이 가능하다. 시드순위별로 출전 가능한 대회가 달라지는데, 정규투어 대회별 출전 선수 수에 따라 결정된다. 시드전 순위별 정규투어 대회 출전 자격에 대해서는 다음 표를 참고하면 되겠다.

KLPGA 정규투어 시드전 순위별 출전자격


2022 KLPGA 정규투어 시드전 순위 상위권 명단

  • 전라남도 무안의 무안 컨트리클럽(파72/6,335야드) 동 A(OUT), 동 B(IN) 코스에서 개최된 2022 KLPGA 정규투어 시드순위전’에서 수석을 차지한 선수는 19살 손예빈(나이키)이다. 손예빈은 13살에 여자주니어상비군 발탁, 2018년 국가상비군을 거쳐 2019년 국가대표로 활동한 한국 여자 프로골프의 기대주다. 내년 손예빈 선수의 루키 시즌 활약을 기대해본다.

시드전 수석 손예빈(이미지 출처=KLPGA홈페이지)
2022 KLPGA 정규투어 시드전 순위(1~36위)

 

  • 올해 점프투어(3부투어)를 통해 KLPGA 정회원으로 승격한 유지나(19)와 박해준(18) 선수도 손예빈에 이어 2위와 3위를 기록하며 내년 정규투어에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 올해 정규투어에서 활동했다가 이번 시드순위전에 출전한 선수 중 유수연(28·페퍼 저축은행)이 4위, 이지현 3(23·DB손해보험)이 5위, 나희원(27·동부건설)이 6위, 유효주(24·큐캐피털파트너스)가 7위로 상위권에 오르며 내년 시드를 유지시켰다.
  • 올해 정규투어 상금순위 61위로 정규투어 시드권을 아쉽게 놓친 박보겸(23, 하나금융그룹)도 16위에 오르며 정규투어에 재입성하는데 성공했다.
  • 이외 박결(25·삼일제약)은 27위를 기록하면서 출전인원 120명이하의 대회에 참가할 수 있게 됐고, 박서진(22·요진건설)과 인주연(24·삼천리)은 각각 34위와 37위를 기록해 출전인원 132명 이하 대회에 참가할 수 있게 됐다.

9년 연속 시드를 확보하며 정규투어에서 활동해온 김현수(29·롯데)는 72위를, KLPGA투어 통산 5승을 보유한 조정민(27·골든블루)은 77위를 기록하며 아쉽게도 내년 정규투어 대회에서 만나볼 수 없게 됐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