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11.20~21) 박현경 임희정 출전
본문 바로가기
FAVORITES/golf

2021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11.20~21) 박현경 임희정 출전

by 보고톡톡 2021. 11. 17.
반응형

KLPGA 2021 시즌은 지난주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우승자 유해란)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2021년 6승이라는 대단한 기록으로 다승왕, 상금왕(역대 최고액인 1,521,374,313원) 그리고 2021 KLPGA 대상(대상포인트 680점)까지 3관왕에 오른 박민지, 2021 신인왕 송가은(신인상 포인트 2,177점), 유일한 60타대 최저타수를 기록한 장하나(평균타수 69.9088)까지, 주요 타이틀 수상자가 확정되었다.

2021 KLPGA 각 부문 타이틀 수상자


그리고 오는 11월 20일(토)부터 2일간 전남 장흥군 JNJ골프리조트에서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 with JNJ골프리조트(총상금 1억 7천만원, 우승상금 5천만원)이 개최된다.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은 KLPGA 정규투어 대회가 아니다.

올해로 8회째를 개최되는 이 대회는 KLPGA 투어의 시즌 피날레를 장식하는 이벤트 대회로, 작년에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개최되지 못했다.

JNJ골프리조트에서 개최되는 2021 LF헤지스포인트 왕중왕전


출전하는 선수는 총 10명이다. 선수 출전자격은 'LF 헤지스 포인트'를 기준으로 부여되었다. ‘LF 헤지스 포인트’는 KLPGA 정규투어 대회의 공식 기록에 별도의 포인트 계산 방식을 적용해서 선수들의 랭킹을 평가한 신개념 포인트 제도이다.

정규투어 대회 성적을 기준으로 순위 배점, 타수 배점, 연속 대회 톱10 진입 시 추가 배점, 컷 오프 시 패널티 점수를 적용했다.
이는 시즌 중 많은 대회에 꾸준히 출전하고 상위권 성적을 연속해서 많이 낸 선수가 포인트를 많이 받을 수 있는 구조의 계산 방식이다.

반응형

■ 2021 LF 헤지스 포인트 상위권 순위


2021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에 출전하는 선수는 포인트 상위랭킹 순으로 1위 임희정(21·한국토지신탁), 4위 박현경(21·한국토지신탁), 5위 이소미(22·SBI저축은행), 6위 김지영2(25·SK네트웍스), 7위 안나린(25·문영그룹), 8위 유해란(20·SK네트웍스), 10위 김수지(25·동부건설), 11위 이가영(22·NH투자증권) 그리고 주최사 초청선수인 허다빈(23·삼일제약)과 김우정(23·BC카드)까지 총 10명이다.

이미지 출처=LF 헤지스 포인트 홈페이지
이미지 출처=LF 헤지스 포인트 홈페이지
이미지 출처=LF 헤지스 포인트 홈페이지


LF 헤지스 포인트 상위 랭커 중 2위 장하나(29·BC카드), 3위 박민지(23·NH투자증권), 9위 최혜진(22·롯데)은 왕중왕전에 참가하지 않는다. 이 중 최혜진은 12월 초 있을 LPGA Q시리즈 준비에 집중할 계획이다.

■ 2021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 경기 스코어 산정 방식

스트로크 플레이로 진행되지만 LF 헤지스 포인트 순위별 차등적인 보너스 포인트가 제공된다.
포인트 1위로 출전하는 임희정은 3언더파의 인센티브 타수를 받고 출발한다. 이하 박현경과 이소미는 2언더파로, 김지영, 안나린, 유해란은 1언더파로 경기를 시작한다. 이외 김수지, 이가영, 허다빈, 김우정에게는 보너스 점수가 부여되지 않는다.

■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 역대 우승자
2019년 이소영(롯데), 2018년 이다연(메디힐), 2017년 최혜진(롯데), 2016년 이승현(NH투자증권), 2015년 조윤지(30), 2014년 이민영2(한화큐셀), 2013년 이승현(NH투자증권)이 각각 우승하며 ‘왕중왕’ 타이틀을 획득했다.

■ 중계방송은 11월 20일과 21일 이틀간 낮 12시 30분부터 SBS골프 TV채널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 2021 LF 헤지스 포인트 왕중왕전의 우승은 안나린(25·문영그룹)이 차지했다. 1라운드 본인의 '라베(라운드 베스트 스코어의 약어)'인 63타를 기록했던 임희정이 2라운드 2오버파로 부진한 모습을 보인 가운데, 안나린의 뒷심이 매서웠다.

우승자 안나린 순위별 상금

1라운드 66타를 쳤던 안나린이 2라운드 63타(-9)를 기록하며 우승자가 된 것이다.
최종 순위는 우승 안나린(-16), 2위 김수지(-13), 3위 임희정(-10), 4위 이소미(-9), 공동 5위 박현경/김우정/김지영2(-8), 8위 이가영(-5), 9위 허다빈(-2), 10위 유해란(-1) 순으로 마무리 되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