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페이스북샵 출시 - 통합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도약
본문 바로가기
FAVORITES/business

Facebook 페이스북샵 출시 - 통합 비즈니스 플랫폼으로 도약

by 보고톡톡 2020. 7. 2.
반응형

대표적인 글로벌 소셜 미디어 기업인 페이스북(FACEBOOK), 말 그대로 전 세계를 연결하고 있는 다양한 SNS를 운영하며 폭넓은 광고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페이스북 창립자이자 현 CEO인 마크 저커버그(Mark Zuckerberg)가 2004년 하버드 재학 시절 동료 학생들과 함께 친목 도모 사이트 Facebook을 개설한 것이 그 시작이었는데, 이제는 Google과 함께 글로벌 온라인 광고시장의 99%를 점유하고 있는 거대한 기업이 되었군요.

 

오늘의 포스팅: 페이스북의 SNS 사용자수 현황과 투자 포인트 관점에서 페이스북의 새로운 비즈니스 영역에 대해 브리핑 합니다.


페이스북의 SNS 사용자수


우선 2020년 SNS 사용자 순위입니다. 활성화된 사용자수 기준으로 SNS 상위 15개 서비스는 다음과 같습니다.

 

2020년 4월기준 SNS MAU(Monthly Active Users) 순위(단위:백만명) (자료=Statista)

 

페이스북(FACEBOOK)은 대표 서비스인 facebook(25억 명) 뿐 아니라 전 세계 이용자수 1위 인스턴트 메신저인 WhatApp(20억 명), 페이스북과 연계된 모바일 메신저인 Facebook Messenger(13억 명), 이미지 중심의 소셜네트워크 서비스 Instagram(10억 명) 까지 소유 및 운영하고 있습니다.

 

지난 2020년 4월 기준 액티브 사용자 기준 SNS 순위 상단에 이 네 개의 SNS가 모두 상위권을 형성하고 있는 모습을 보실 수 있습니다. 참고로 페이스북은 기업명은 FACEBOOK으로, 서비스명은 facebook 으로 구분지어 운영하고 있습니다.

 


Facebook의 MAU(Monthly active users)는 2020년 1사분기 기준 무려 약 26억 명입니다.

 

2020년 1쿼터 전세계 페이스북 월간 사용자수(단위: 백만명) (자료=Statista)

 

지난 2008년 3사분기 이후의 페이스북 월간 사용자 수 추이를 보면 그야말로 그 위상의 변화를 가늠해볼 수 있군요. 지난 2020년 1사분기 월간 사용자 수가 무려 26억명에 도달한 모습, 지난 10년간 전 세계 앱 다운로드 Top 10 중 1위부터 4위까지가 모두 FACEBOOK의 앱이란 사실 잘 알고 계시죠?

 

참고로 순위는 1위(Facebook), 2위(Facebook Messenger), 3위(WhatsApp Messenger), 4위(Instagram) 입니다. <출처=App Annie(2019.12)>


페이스북의 주가 흐름


페이스북 주가현황(월봉), 심볼명 FB (미국 NASDAQ), 금일 현재 시세 약 238.6 달러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최근 페이스북의 주가는 지난 6월 초 최고가(245.1853 달러)를 기록한 이후 고점 부근에 머물며 많은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습니다. 관심을 받고 있는 포인트는 바로 통합 비즈니스 플랫폼으로의 도약 여부입니다.

 

지난 5월 페이스북 샵(facebook shops)을 출시하며 이커머스에 진출한 페이스북, 또 한번의 성장 모멘텀을 가져올 수 있을지에 대한 관심이 쏠리고 있는 것입니다. 

 

페이스북의 연도별 매출액과 영업이익률 (자료= 키움증권)

 

기억하실테지만, 페이스북은 한 차례 크게 주가 조정을 경험한 바 있습니다. 차트를 보시면 지난 2018년 초 개인정보 유출, 보안 문제로 인한 악재로 주가가 크게 하락했지만 다시 반등에 성공했고, 올 해는 COVID-19 확산시점과 맞물려 다시 조정이 이뤄졌지만 재차 반등하고 있는 모습이 인상적인 페이스북의 주가 흐름입니다.   

 

페이스북 앱 패밀리의 전 세계 이용자 수는 지난 1분기 말 기준으로 월 평균 30억 명에 달하고 있습니다. 이 엄청난 규모의 잠재 고객을 갖고 있는 페이스북이 새롭게 내놓은 페이스북 샵(Facebook Shops)이 아마존의 절대 영역이라 할 수 있는 이커머스 분야에서도 그 자리매김을 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는 시점입니다. 변화의 시기, 우리에게 시선 집중이 필요한 때 입니다. 

반응형

댓글31